제76회 충청남도민체육대회, 15개 시군 화합체전으로 성료
- 1만여 명의 15개 시군 선수단, 4일간 열띤 각축전으로 방문객 호응 -
 
주은혜

  서산시는 6월 13일부터 16일까지 4일간 개최한 제76회 충청남도민체육대회를 15개 시군 선수단의 열띤 각축전과 방문객의 호응으로 성료했다고 17일 밝혔다.

 

▲ 서산시민체육관에서 열린 제76회 충청남도민체육대회 폐회식 모습     © 서산뉴스

 

  시에 따르면 13일부터 16일까지 15개 시군 선수단은 30개 종목에서 대회를 위해 준비한 실력과 기량을 마음껏 뽐냈으며 팽팽한 승부로 숨 막힐 듯한 긴장감을 연출했다.

 

  ‘도약하라 서산에서! 비상하라 충남으로!’를 대회 구호로 ‘해뜨는 서산의 꿈!, 충남에서 하나로!’라는 표어 아래 대회는 안전사고 없이 16일 서산시민체육관에서 열린 폐회식으로 열띤 각축전의 막을 내렸다.

 

  대회 결과는 천안시가 3만6475점을 획득해 1등을 차지했으며 서산시는 3만6100점으로 2등을, 당진시가 3만4250점으로 3등을 차지했다.

 

  폐회식은 종합시상, 성취상, 장려상, 응원상 등 부문별 시상식과 함께 윤만형 시 체육회장이 차기 충청남도민체육대회 개최지인 천안시에 대회기를 전달했다.

 

  또한 선수단만 참여하던 기존 폐회식 행사의 전형적인 틀에서 벗어나 4일간 성공적인 대회 운영에 노력한 자원봉사자들을 위로하고 도민체전에 땀 흘린 선수단을 격려했다.

 

  특히 다양한 경품추첨과 함께 김혜연, 박구윤, 현강, 김중배 등의 공연이 이어져 선수단과 자원봉사자, 방문객들에게 대회 마지막 날까지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했다.

 

  또한 이완섭 서산시장과 시 공무원들이 함께 식후 행사에서 색소폰 공연을 선보여 방문객들의 호응을 받았다.

 

  이완섭 서산시장은 “종합우승을 한 천안시와 열정을 다한 각축전으로 방문객을 매료시킨 15개 시군 선수단에 감사드린다”며 “시에서 12년 만에 열린 제76회 충청남도민체육대회가 15개 시군이 화합하는 체전으로 기억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4/06/17 [20:38]  최종편집: ⓒ 서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